• 중국

  • BMW, 중국서 `냉난방장치 결함` 14만대 리콜

    기사입력 2018-09-18 09:11:01 | 최종수정 2018-09-18 09:11:05
    독일 자동차 제조업체 BMW가 중국에서 냉난방 장치 결함이 있는 3시리즈 차량 13만9천대 이상에 대해 11월 9일부터 리콜을 실시한다.

    18일 중국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시장 규제 당국인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은 2005년 5월에서 2011년 7월 사이 중국에서 생산된 차량 8만9천309대와 2005년 1월부터 2011년 7월 사이 제조돼 수입된 차량 5만143대가 리콜 대상이라고 밝혔다.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은 "냉난방장치에서 공기를 불어내는 부품의 한 부분이 마모돼 공기 저항이 커지고, 이 때문에 온도가 높아지면서 화재 발생 가능성이 커질 수 있다"고 리콜 이유를 설명했다.

    BMW브릴리언스 등은 리콜 대상 차량을 점검하고 결함이 있는 부품을 무상교체할 예정이다.

    앞서 BMW 차량은 한국에서 연이어 화재가 발생해 논란이 됐으며, 한국은 물론 일본과 유럽에서도 부품 결함으로 리콜 결정이 내려진 바 있다.

    [연합뉴스]

    [ⓒ 매경미디어그룹,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